주역(周易)은 역경(易經)과 역전(易傳)으로 구분됩니다.

 

주역의 역경(易經)은 괘사(卦辭)와 효사(爻辭)로 이뤄진 경문(經文)으로서, 8(8: 소성괘(小成掛))64(64: 대성괘(大成卦)) 그리고 이를 바탕으로 점을 친 기록인 괘사(卦辭; 점괘를 알기 쉽게 풀어놓은 글)와 효사(爻辭: 주역에서 한 괘의 각 효사에 대해 설명한 글)의 네 가지로 구성됩니다. (여기서 괘()와 효()는 중국 고대의 복희씨가 만들었다는 고대문자를 의미함)

 

주역의 역전(易傳)은 괘사(卦辭)와 효사(爻辭)에 관한 10개의 해설문을 말합니다. ()에 달린 10개의 날개란 뜻으로 십익(十翼)’이라고도 합니다. 역전(易傳)은 공자의 저작이라고 전하지만 대체로 훨씬 후대인 진한(秦漢) 초기의 공동 창작으로 추측됩니다.

 

 

 

'사회복지사인 나는 > 철학적 사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5. 주역의 체계  (0) 2016.04.07
4. 주역(周易)의 가치  (0) 2016.04.07
2. 주역(周易)은 철학서(哲學書)  (0) 2016.04.07
1. 주역(周易)  (0) 2016.04.07
(가칭) 플러스(+)&마이너스(-) 이론  (0) 2015.05.08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