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시30분 전후... 외도 해안가

 

해가 막 떠오르기 시작한 이른 아침에...

어디론가 부지런히 날아가는 새 한 마리~!

 

이렇게 걷고 있는 나 또한

저 새처럼 어디론가 날아가고 있는 것이겠지.

 

그 모습이

이처럼 평온하게 보였으면 좋겠는데...!

 

' > 사진&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scenery of jeju 11 - 행위  (2) 2022.07.07
scenery of jeju 10 - 나의 삶  (0) 2022.07.07
scenery of jeju 8 - 무제  (0) 2022.06.24
The road of happiness (행복의 길) - 명언  (0) 2022.03.25
행복의 길  (0) 2021.12.16

+ Recent posts